메뉴 바로가기
주메뉴 바로가기
컨텐츠 바로가기

메인비주얼

위드라이프 상품

  • HOME
  • 위드라이프 상품
  • 위드페어웰
  • 상품이용후기

위드페어웰 상품이용후기

[장례]감사합니다

작성자 : 권유정
작성일 : 2019-02-15 15:54:44
조회수 : 338

 

boardimg78455_0.png

 

회원명 : 권유정()

장례식장 : 부산 인창병원장례식장

고인 : 김상도 님 (92)

 

엄마의 먼길을 준비해야됨을

직감적으로 느낀 어느날...

절차도 모르겠고

무엇부터 해야될지도 모르겠고

난감해하다가

장롱 깊이 넣어둔 증권하나를 찾았다

 

4~5년 전쯤 엄마가 부쩍 야위어 보인 어느날

가입해둔 상조계약서

위드라이프...1688-2877..”

무작정 전화를 눌렀습니다.

어떻게해야될지..답도 찾고 싶고..

누군가에게 의지하고 싶었는지도 모르겠네요

 

그리고 201733....

그게 나와 엄마의 마지막날이였습니다.

산전수전 다 겪었고..

마음의 준비는 하고 있었어도

흐르는 눈물은 어쩔 수 없었죠.

 

위드라이프에 연락하고 얼마지나지 않아

의전팀장이 병원에 와서 절차에 대해 설명해 주는데

그땐 그냥 ~~알겠습니다.”

그러고만 있었던 것 같아요

그때 옆에서 챙겨주시던 담당자의 손길이

지금 생각해 보면 너무나도 감사한데..

아직까지 그 감사의 인사를 드리지 못해 죄송하네요.

감사합니다.

솔직히 절차도 모르고

어떻게 해야 죄스럽지 않을까?

마지막 가시는 길 어떻게 보내드려야되나?

바가지는 쓰지 않을까?

말 그대로 멘붕 상태였는데

 

그때마다 의전팀장님과 담당자 분들이

하나하나 할 때마다 설명해주시고 이유를 알려주면서

정말 정성스럽게 하나하나 챙겨주시니

마지막 자식된 도리는 하는 것 같아

조금은 마음이 편해지더라구요

 

어떻게하나~~하고

많은 걱정을 했는데

무사히 잘 치를 수 있게

도와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.

 

그리고,

엄마~

야위고 병세가 깊어져 힘들어하던 우리 엄마...

그 아프신 와중에도 자기 자식들 걱정이 앞선

당신의 모습이 지금도 눈앞에 선합니다..

 

엄마...보고싶어요...

그리고,

사랑해요!!

 




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
33 시어머니를 보내면서 박연자 2019-05-31
32 초등학교 동창 모친상..ㅠㅠ 서창순 2019-04-21
31 [장례]감사합니다 권유정 2019-02-15
30 (장례)장인어른을 떠나보내며... 둘째사위 2018-08-17
29 [장례]어버이날을 앞두고... 신순자 2018-05-25
28 위드라이프 장례상품으로 조카를 보내며 김명수 2018-03-13
27 [장례]가족같은 행사진행.. 이미숙 2017-11-07
26 [장례]가족처럼 위로해주심에.. 강행숙 2017-11-07
25 [장례]마음이 편안해지고 한결 더 위로가 되는 장례식이었습니다. 한감재 2017-10-19
24 [장례] 잘진행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. 최문찬 2017-09-22
1 2 3 4